• banner news

편지- 하나님을 찾는 분들께

PastorShon

안녕하세요, 저는 손원배 목사라고 합니다.

이곳에 방문해 주신 여러분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아직 하나님을 잘 모르지만 그분을 찾기 원하시는 분들을 저는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그 이유는 제 생애에서 만난 가장 좋은 분을 소개해 드리고 싶기 때문입니다.

저는 어린 시절 홀어머니 밑에서 자랐습니다. 초등학교 5학년 무렵, 나무로 책꽂이를 만드는 공작 시간이 있었는데, 시간이 짧아 아이들이 완성을 못하자, 선생님은 집에 가서 만들어오라고 하셨습니다. 식구 모두가 함께 누워 자기도 어려운 좁은 방 한칸에 셋방살이 하는 제 집에, 연장도구 같은 것은 있지도 않아, 구색만 갖춘 책꽂이를 끙끙대며 만들어 학교에 갔습니다. 그런데 친구들은 멋진 책꽂이를 저마다 들고 오지 않았겠습니까. 모두들 아버지가 계셔서 만들어준 모양이었습니다. 그들 옆에 놓여 있는 제 책꽂이는 초라하고 볼품없어, 어린 마음에 많이 낙심이 되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제가 밤하늘을 바라보고 있었는데, 그날따라 별들이 유난히 초롱초롱 하였습니다. 그런데 문득 제 마음에 스쳐 지나가는 한 가지 생각이 있었습니다. 그래! 너희 아버지들은 책꽂이를 만들어 주셨지. 그렇지만 내 아버지는 저 하늘에 별들을 만들어 주셨다! 어쩔래.

그 이후로 저에게 별들은 예사 별들이 아니었습니다. 나의 하늘 아버지가 만드신 것이기에. 길가에 핀 작은 들꽃 하나도 그 후로는 소중하게 보였습니다. 하나 하나 나의 하늘 아버지가 만드셨기 때문입니다. 저에게 땅의 아버지는 곁에 계시지 않았지만, 저의 생애 50 여년이 흐르는 동안 저의 하늘 아버지는 참 좋은 아버지로 저와 함께 하셨습니다. ‘애비 없는 자식’이라는 소리를 들으면서도 꿀리지 않고 담대하게 살 수 있도록 든든한 배경이 되어주셨습니다.

중학교 입시제도가 있던 시절 아무 것도 없는 형편에 제가 시골에서 서울로 공부를 하러 갈 때에도, 중1 때 깡패가 저를 가출 소년인줄 알고 제 뒷덜미를 잡고 끌고갈 때에도, 고1 때 폐결핵으로 죽음의 문턱까지 갔을 때에도, 결혼 후 빈털터리로 아내와 함께 미국 유학길에 오를 때에도, 경험도 없고 준비도 없이 목회를 어설프게 시작할 때에도, 하나님께서는 항상 성실한 아버지로 제 곁에 계시며 저를 도우셨습니다.

저에게 하나님은 이론이나 지식에 거하는 추상적 존재가 아닙니다. 살아계신 하나님으로 저의 삶 속에서 늘 저에게 말씀하시고 들으시고 도우시고 인도하시는 아버지이십니다. 하나님을 아직 모르고 계신 분이 계시다면, 저는 이 좋으신 하나님을 소개해드리고 싶습니다.

저의 짧은 글을 읽으시고, 하나님에 대해서 더 알기 원하는 분이 계신가요? 결코 그 기록이 깨어지지 않을 베스트셀러, 빌리언 셀러인 성경을 읽으십시오. 성경에 기록된 하나님의 말씀을 붙잡고 하나님께 나아가십시오. 하나님께서 만나주실 것입니다. 하나님은 살아계십니다. 그분은 저를 사랑하셨고 저는 그분을 만났습니다. 반드시 여러분도 만나주실 것입니다.

또한, 가까운 교회를 꼭 찾아가시면 좋겠습니다. 하나님께서 만나주신 사람들과 교제하며 더 풍성한 삶을 체험할 수 있으실 것입니다.

모임내용안내처
장년 예배 주일 1부 8:20am, 2부 10:00am, 3부 11:45am 교회 사무실
(408-263-5100)
성경 공부 하나님, 성경, 교회에 대하여 쉽게 설명해 주시는 말씀의 시간 교회 사무실
(408-263-5100)
가족들의 모임 3~4가정이 모여 식사와 삶을 나누며 하나님을 알아가는 즐겁고 뜻깊은 모임
(이 모임을 '목장'이라고 부릅니다)
조종연 목사
(408-568-2266)
어르신들의 모임 65세 이상의 어르신들이 모여 예배, 건강강좌, 특별활동, 식사를 함께하는
건강하고 평안한 모임
(수요일 10am ~ 1pm, 라이드 제공 )
이에스더 전도사
(408-205-5184)
여성들의 모임 여성들이 함께 예배드리고 소그룹으로 모여 사귐, 말씀나눔, 다과등을 가짐
(화요일 오전 10시 20분 ~ 12시30분, child care 제공)
- 건강한 가정/자녀교육 세미나가 열림
박성호 목사
(408-908-8762)
환우분을 위하여 환우분들께 필요한 도움 제공
- 전화상담 및 방문
- 사회보장 혜택 정보 안내
이영란 권사
(408-334-9201)
환우분을 위하여 암,질병 혹은 수술 후 회복중에 계셔서 가정에서 요리를 못하는 분들을 위해
교회에서 봉사자들이 음식을 정성껏 만들어 배달해 드림
김승남 권사
(408-355-3836)
중독 치유 모임 도박, 알콜 등의 중독으로 고생하시는 분들께서 새소망으로 자립하여
살아가실 수 있도록 돕는 모임
김경희 권사
(408-636-3686)

기타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아래로 연락을 주십시오.
김혜진 집사 408-890-1734 ( This email address is being protected from spambots. You need JavaScript enabled to view it. )